'풍난'에 해당되는 글 1건

  1. 2015.06.15 풍난의 수반 석부작 과 이끼 석부작 ~

풍난의 수반 석부작 과 이끼 석부작 ~

|

석부작과 목부작중 3호, 4호

 .

.

.

 

미니석청포에  자라 부상수초 한포기  시간의 강가에

뛰워놓고  놀아 세월보내...

.

.

 

 

 

저기에 조만간 물안개가 깔릴지도

 

아직은 미완성의  

내 공간 휴식처 

저녁이 되니  다가고 모두 없는   

홀로 같이 하는

 바람의 난과

.

.

 

 

그렇게 잠못자게 괴롭혔네 ...

꽃피워라고

주구장창 불켜놓았으니...

나중 죽으면 풍란들에게 몰매라도 맞을라나 ~ㅎ 

 녹염 ...녹색의 화염

한개 딸랑 붙여 놓은거 같아~

 

 난왜 바위들이 푸른색만 있는지..

 

 암만 생각해도 ..

 

 이끼...자랄라나

제발 자라줘...

.

.

 

 석창포 옮겨 심을때...

향긋한 향이...

꽃향과는 다른 그향을 맞고싶은데

괴롭히기가 싫어서

.

.

 

눈으로만  

 어쩌다 떨어진 ...심엇는데 살려나

어린 애기 석창포 한줄기~

 

 

 글적다보니 부상수초인 자라풀이 벌써 새끼를 쳤넹

요즘은 다 이렇게 빠른가보다 ..

옛날이 그리워지네~

 

다음은 이끼 ....석부작 

이끼는 먼저글에 목부작에 했더랫지요

 역시 분재 화분에 ...

 

 물만주면 파릇파릇 ..

나도 그러고 싶어라

 바위에 억겁의 세월을 만들어 낼수있을까..

 

 모르겠네 ...

기다림 ~

 

 

뭐하나 완전히 완성된것이 없는 모두 90% 공종율의 목석부작들 ....

어여 끝내고 놀아야 겠네 오늘도 흔자서 하는말 ~

 

.

.

 

Trackback 0 And Comment 0
prev | 1 | next